자외선차단제 고르는법:여름철 피부 건강을 지키는 비결

여름철이 되면 강한 자외선으로 인해 피부 노화를 걱정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저도 여름철마다 자외선 차단제를 꼭 챙겨 바르게 되는데요. 오늘은 자외선의 종류와 그 영향, 그리고 여러분께 꼭 맞는 자외선 차단제를 선택하는 방법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자외선차단제 고르는 법

여름철 햇빛이 점점 뜨거워지며, 이로 인해 피부 건강을 유지하고 싶은 여성들에게 선크림의 중요성이 크게 대두됩니다. 하지만, 선크림을 항상 바르는 것이 좋은 것은 아닙니다.

갑작스럽게 피부가 문제를 일으키는 경우, 선크림 사용이 주요 원인일 수 있습니다. 선크림 사용에 주의가 필요하며,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손상을 방지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SPF와 PA 등, UVB를 차단하는 표기를 이해하고 올바른 선크림을 선택해야 합니다.

선크림은 피부 보호뿐 아니라 유해한 성분에 대한 주의가 필요하므로, 성분을 주의 깊게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SPF와 PA의 의미

SPF (Sun Protection Factor, 자외선 B 차단 지수)

SPF는 주로 UVB 보호능력을 나타내며, UVB는 햇볕 화상을 유발하는 자외선입니다.

SPF 수치는 피부가 UVB에 노출되어 화상을 입기까지 걸리는 시간을 연장시키는 비율을 의미합니다. 예를 들어, SPF 30은 피부가 자외선에 노출되어 화상을 입기까지의 시간을 무방비 상태일 때보다 30배 늘어나게 합니다.

PA (Protection Grade of UVA, 자외선 A 차단 지수)

PA는 UVA 보호능력을 나타내며, UVA는 피부 노화와 장기적인 피부 손상을 유발하는 자외선입니다.

PA 지수는 ‘+’ 기호의 개수로 표현되며, PA+는 가장 낮은 보호 등급이고 PA++++는 가장 높은 보호 등급을 나타냅니다. 더 많은 ‘+’ 기호는 더 강력한 UVA 보호를 의미합니다.

PA 지수는 주로 아시아 지역에서 사용되며, 미국 및 유럽에서는 UVA 보호를 “Broad Spectrum” 표시로 나타내기도 합니다.

SPF와 PA 지수가 높은 선크림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지만, 제품을 충분량 사용하고 수시로 덧바르는 것이 자외선으로부터의 보호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자외선차단제추천

무기자차와 유기자차 차이점

무기자차vs유기자차

자외선 차단제, 즉 선크림은 크게 무기자차(물리적 차단제)와 유기자차(화학적 차단제)로 나뉘어요. 두 가지 종류의 차이점과 각각의 장단점을 살펴보겠습니다.

무기자차 (물리적 자외선차단제)

무기자차는 자외선을 물리적으로 반사해서 차단해요. 주요 성분으로는 티타늄 디옥사이드(Titanium Dioxide)와 징크 옥사이드(Zinc Oxide)가 있어요.

무기자차의 장점은 바르는 즉시 효과가 나타나고, 피부 자극이 적어서 민감성 피부, 여드름이 있는 피부에 적합합니다.

하지만 하얗게 뜨는 백탁 현상이 있어 메이크업할 때 어려움을 겪을 수 있습니다.

유기자차 (화학적 자외선차단제)

유기자차는 자외선을 흡수하여 화학 반응으로 분해해요. 주요 성분으로는 아보벤존(Avobenzone)과 옥토크릴(Octocrylene)이 있어요.

유기자차의 장점은 발림성이 좋아 피부에 잘 흡수되고 백탁 현상이 거의 없어요. 하지만 바르고 약 30분 후에 효과가 나타나며, 특정 성분이 피부에 자극을 줄 수 있어요.

피부 타입별 자외선차단제 선택

건성 피부

  • 히알루론산, 글리세린, 세라마이드가 포함된 보습 성분이 풍부한 크림 타입의 선크림을 사용하세요.

지성 피부

  • 비코메도제닉(모공을 막지 않는) 라벨이 붙은 제품을 찾으세요. 살리실산이 함유된 제품은 피부의 과잉 피지를 조절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 젤 또는 물 기반의 선크림이 지성 피부에 더 적합합니다. 무겁게 느껴지지 않고, 피부에 빠르게 흡수되며 광택을 최소화합니다.

민감성 피부

  • 향료, 파라벤, 알코올이 없는 제품을 선택하세요. 징크 옥사이드나 티타늄 디옥사이드와 같은 무기 자외선 차단제가 함유된 제품이 자극을 최소화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 크림 또는 로션 타입의 선크림을 선택하는것이 좋으며, 피부 자극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복합성 피부

  • 피부 유형에 따라 조절할 수 있는 선크림을 선택하세요. 예를 들어, T존은 지성용 제품을 사용하고 나머지 부위에는 보습 제품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 라이트 크림 또는 젤 타입이 좋으며, 특히 T존에는 매트한 마무리감을 제공하는 제품을 선택합니다.

피부가 노화가 걱정되는 경우

  • 항산화제(비타민 E, 그린티 추출물, 레스베라트롤 등)가 포함된 선크림을 선택하세요. 이 성분들은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손상을 줄이고 노화 방지에 도움을 줍니다.
  • 보습 기능이 강화된 크림이나 로션 타입의 선크림이 효과적입니다.
%EC%9E%90%EC%99%B8%EC%84%A0%EC%B0%A8%EB%8B%A8%EC%A0%9C %EB%B2%84%ED%8A%BC

일상 생활에 적합한 선크림

일상 생활에서는 SPF 30, PA++ 정도의 제품을 추천드려요. 적당한 자외선 차단 효과를 제공하면서도 피부에 부담을 덜 줍니다.

야외 활동에 적합한 선크림

야외 활동을 할 때는 SPF 50, PA+++의 높은 자외선 차단 지수를 가진 제품이 좋아요. 강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효과적으로 보호해줍니다.

선크림 사용법

자외선차단제 사용법

선크림을 사용할 때는 적당량을 덜어 얼굴과 노출되는 피부에 고르게 발라주세요. 외출 30분 전에 바르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에요.

또한, 수영이나 땀을 많이 흘린 후에는 반드시 다시 발라야 자외선 차단 효과를 유지할 수 있어요.

자기 전에는 선크림을 완전히 제거해야 하며, 이때 순한 클렌징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클렌징 후에는 보습제를 사용하여 피부의 수분 균형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실내에서도 UVA는 유리를 통과할 수 있으므로, 일상생활에서도 선크림을 바르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흐린 날씨에도 자외선은 피부에 도달하므로, 매일 선크림을 사용하는 것이 피부 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여름철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자신의 피부 타입과 활동에 맞는 선크림을 올바르게 선택하는 것이 중요해요. 여러분도 올바른 제품을 선택하여 건강한 여름을 보내세요!

%EB%B2%84%ED%8A%BC3

이 포스팅은 제휴마케팅이 포함된 광고로 일정 커미션을 지급 받을 수 있습니다>>

자주 묻는 질문

여름철에 SPF 30 선크림은 충분한가요?

일상 생활에서는 SPF 30, PA++ 정도의 제품이 충분합니다. 그러나 야외 활동 시에는 SPF 50, PA+++의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무기자차와 유기자차의 차이는 무엇인가요?

무기자차는 자외선을 반사시키고, 유기자차는 자외선을 흡수하여 분해합니다. 무기자차는 피부 자극이 적고, 유기자차는 발림성이 좋습니다.

선크림을 바르고 나가야 하는 시간은 언제인가요?

선크림은 외출 30분 전에 바르는 것이 가장 효과적입니다.

백탁 현상이 없는 선크림은 어떻게 찾나요?

백탁 현상이 없는 선크림을 원하시면 유기자차를 선택하세요. 발림성이 좋아 하얗게 뜨는 현상이 적습니다.

자외선 차단제를 얼마나 자주 발라야 하나요?

수영이나 땀을 많이 흘린 후에는 반드시 다시 발라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2~3시간마다 덧바르는 것이 좋습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